상단여백
HOME 뉴스 인천
소진공 임원진, 코로나19 극복 위한 급여반납 동참조 이사장은 30%, 부이사장 이하 임원은 10% 반납... 4개월간 위기 극복 동참
  • 박세환
  • 승인 2020.04.01 17:15
  • 댓글 0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조봉환 이사장을 비롯한 임원진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급여반납에 동참한다고 31일 밝혔다.

조 이사장은 앞으로 4개월간 급여의 30%를 반납하고, 부이사장 이하 임원은 10%를 반납하는 형태로 공단은 경제적 위기 상황에서 공공기관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고 고통분담을 함께하고자 이와 같이 결정했다. 

앞서 공단은 임원 급여반납 이전인 지난 25일, 직원 598명도 1천 200만원 상당의 ‘다함께 위기극복’ 성금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부하여 지역사회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탠 바 있다. 

현재, 소상공인시장진흥공단은 전국 62개 소상공인지원센터를 통해 코로나19로 피해를 입은 신용등급 4등급 이하의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최대 1천만원의 소상공인 긴급경영안정자금 직접대출을 시행해 불철주야 지원하고 있으며, 630만 소상공인과 1천450개 전통시장의 경영위기 극복을 위한 지원사업을 운영 중에 있다.

이와 관련하여 조 이사장은 금일 오전 경기 고양센터를 방문하여 긴급경영안정자금 직접대출 진행상황 현장점검에 나섰다. 

조봉환 이사장은 “코로나19로 현재 많은 소상공인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만큼, 공단 임원진 역시 고통은 함께 분담하고 더욱 적극적인 지원책으로 630만 소상공인과 전통시장의 위기 극복에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박세환  pww123@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강화군, 숙원사업 해누리공원 준공
강화군, 숙원사업 해누리공원 준공
세계가 인정한 시흥갯골축제,
세계가 인정한 시흥갯골축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