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춘천, 영월 등 13개 지역 기반으로 42개 창업팀... 활동 시작 협약식넥스트로컬 참여기업, 단종 유배지에서 AR 관광... 마을기업 연계 위성사무실 운영
  • 김경선
  • 승인 2019.12.02 15:42
  • 댓글 0
지역연계된 혁신 아이디어의 창업활성화 위해 체계적·지속적 창업 지원할 것

‘주렁주렁스튜디오’는 장릉의 단종 이야기와 도깨비, 노루 등 판타지적 캐릭터를 활용한 ‘AR콘텐츠 관광상품’을 개발 중이다. 영월의 역사 속 모바일 아이템을 개인의 휴대폰으로 수집한다.

영월 곳곳에서 함께 사진을 찍거나 캐릭터 상품으로 교환하면서 자연스럽게 영월을 여행할 수 있다. ‘주렁주렁 스튜디오’는 자원조사기간 중에 영월문화원과 ‘지명 유래찾기 프로젝트’ MOU를 체결했다.

‘소소리’는 아천 1리 마을에 자리 잡았다. 복잡한 환경에서 벗어나 한적한 자연환경 속에서 업무에 집중할 수 있도록 개인에게는 코워킹 스페이스를, 기업에는 위성사무실 공간을 제공하는 <아천 무브먼트 랩>을 구축한다. 

마을의 자연환경을 단순히 소비하는 것이 아니라 지역의 유휴 공간을 활용해 마을기업이 운영하는 숙소, 식당, 카페, 요가프로그램 등을 연계해 사업 수익이 마을의 자산이 되도록 운영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넥스트로컬,지역연계형 청년 창직․창업 지원사업'1차 경진대회를 통해 초기사업비 지원자로 선정된 42개팀 86명의 청년과의 협약식을 2일(월) 오후 2시부터 서울창업허브에서 개최했다고 밝혔다. 

넥스트로컬은 ‘서울 청년(만 19~39세)’이 전국 지역과 연계한 창업 시 자원조사단계와 사업아이템 숙성과정을 통해 사업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158명(81팀)의 예비청년창업가들은 2개월간 사업아이템을 발굴, 발전시키기 위한 ‘지역자원조사’ 기간(이동교통, 숙박 등 실비지원)을 거쳤다

2일(월) 협약식은▴선정자 시상식 ▴서울시-운영기관-참여자 간 3자 협약체결 ▴지원사업 세부 관리기준 및 사업비 집행 안내 ▴참여자 네트워킹 파티 등의 일정으로 진행했다.

기존 자원조사기간 동안 지역별 현장캠프를 통해 지역 참여자간 네트워킹을 지원해 왔다면, 협약식에서는 사업분야별 네트워킹 파티를 통해 동일 및 유사 분야의 참여자간 교류의 장을 지원했다.

춘천, 영월, 의성, 상주 등 지역기반 창업모델을 5개월간 시범운영할 42개팀을 대상으로 최대 2천만원의 초기자금이 차등적으로 지원했다. 

선정자는 총 3그룹으로 구분하여 1천만원~2천만원의 사업비를 지원받는다. 참가한 81개팀 중 4팀이 ‘가’그룹(최대 2천만원 지원), 16팀이 ‘나’그룹(최대 1천500만원 지원), 22개팀이 ‘다’그룹(최대 1천만원 지원)으로 선정됐다
 

김경선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경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의역사(1900년대)12월11일
오늘의역사(1900년대)12월11일
12월 11일 수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12월 11일 수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