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남․북부자립지원관, 위기 청소년 자립 지원... 경기도내 유관기관 업무 협약도내 29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 30개 청소년상담복지센터 업무협약
  • 이경석
  • 승인 2019.11.07 16:19
  • 댓글 0
위기 청소년들의 자립을 지원하기 위해 경기도내 청소년 유관기관들이 힘을 합치기로 했다

경기도는 6일‘경기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와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는 광명 업사이클아트센터에서 ‘경기도청소년자립지원관’과 ‘경기도 내 위기 청소년 지원체계 구축 및 자립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각 기관의 상호 발전을 위한 공동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경기도 위기청소년의 자립지원 및 건전한 육성을 위해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학교 밖 청소년지원센터는 센터 이용 청소년 중 복지시설 퇴소 청소년 자립지원 필요시 청소년자립지원관을 연계한다.

또 청소년상담복지센터는 자립지원관 이용 청소년에게 상담 및 심리교육을 지원하고, 상담복지센터 이용 청소년 중 주거 및 생계지원 등이 필요한 청소년을 자립지원관으로 연계한다.

청소년자립지원관은 자립지원관 이용 청소년 중 검정고시 지원이 필요한 청소년을 해당 거주지 시군 ‘꿈드림’으로 연계해 교육 및 각종 서비스를 연계하기로 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경기남부청소년자립지원관장 김형근, 경기북부청소년자립지원관장 박현동, 경기도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장 유순덕(경기도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 겸직) 외 29개 시․군 청소년상담복지센터장, 29개 시․군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장 등이 참석했다.

도 관계자는 “유관기관 간 업무 협약은 도내 위기 청소년을 위한 효과적인 지원 체계를 구축한 것이며, 위기청소년들에게 학업 복귀 및 자립 지원을 위한 다양한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경석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제주 허브동산, 수국 축제 기념 얼리버드...할인 이벤트 31일까지 연장
제주 허브동산, 수국 축제 기념 얼리버드...할인 이벤트 31일까지 연장
서울시, 무허가 노점‘거리가게’로 살린다... 허가제 운영 상생·공존 가치실현
서울시, 무허가 노점‘거리가게’로 살린다... 허가제 운영 상생·공존 가치실현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