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해수부 서해어업관리단 중국어선 특별단속 4척 나포자망그물 사용 조기 등 7톤 이상 어획물을 불법 어획한 혐의
  • 박준환 기자
  • 승인 2019.10.12 17:53
  • 댓글 0
서해어업관리단 세부조사를 실시하고 총 2억 9천만 원(4척 합계)의 담보금을 납부하도록 한 뒤 2척은 석방, 나머지 2척도 10일 오후 석방했다

해양수산부 서해어업관리단(단장 김학기)은 지난 5일부터 9일까지(5일간) 서해상 조기어장 형성에 따른 중국어선 특별단속을 실시하여 중국 자망어선 요영어A호 4척을 연이어 나포했다.

서해 남부근해~제주 남서부 근해에는 매년 참조기어장이 형성되고 있으며, 서해어업관리단은 참조기 주 어기(10~11월)에 진입하면서 중국 자망어선들의 불법조업이 성행할 것으로 예상하고 특별단속을 실시했다.

이번에 나포된 중국어선들은 대한민국 배타적경제수역에 입어 허가는 받았으나, 어획강도를 높이기 위해 그물코 기준 규격(50mm 이하 사용금지)보다 작은 평균 41mm의 자망그물을 사용하여 조기 등 7톤 이상(7천744kg)의 어획물을 불법 어획한 혐의를 받고 있다.

서해어업관리단은 이들 어선을 압송하여 세부조사를 실시하고, 총 2억 9천만 원(4척 합계)의 담보금을 납부하도록 한 뒤 2척은 석방하였으며 나머지 2척도 10일 오후 석방조치할 예정이다.

김학기 서해어업관리단장은 “어업주권 수호 및 서해조업질서 확립을 위해 강력한 지도단속을 지속적으로 실시하여 우리 수산자원을 보호할 것”이라며, “남해어업관리단 등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조체제를 구축하여 불법조업 중국어선에 더욱 강력히 대응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서해어업관리단은 올해 들어 무허가어선 3척을 포함한 불법조업 중국어선 총 25척을 나포하여 담보금 11억 8천만 원을 징수한 바 있다.

박준환 기자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준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어르신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행사 동참'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어르신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행사 동참'
역사인물·문화유산 체험한 특별한 문화공연... 서오릉 가을애 성황리 종료
역사인물·문화유산 체험한 특별한 문화공연... 서오릉 가을애 성황리 종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