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실시간뉴스
벨기에 문화축제 22일 개막한한-벨기에 우정 깊어간다...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에서 개최
  • 배기분 기자
  • 승인 2021.10.15 19:11
  • 댓글 0

콘서트, 수교기념영상, 선물증정 등 다채로운 행사 이어져

인기가수 에일리, 5인조 팝페라그룹 컨템포디보 등 출연해 양국 우정과시

한국과 벨기에의 120년 우정을 더욱 깊이 다지는 『벨기에 문화축제』가 오는 22일 저녁 7시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에서 성황리에 막을 올린다. 23일까지 이틀에 걸쳐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정부의 방역지침을 따라 비대면으로 열린다.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유튜브 공식채널 <GUGC>로 전세계에 생중계 되는 한-벨기에 문화축제 낭만 칸타빌레는 ▲낭만 세레나데와 라이브의 소통콘서트 ▲한-벨기에 수교 120주년을 돌아보는 영상소개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소개 ▲초콜릿 와플 등 스페셜 고메키트 증정 ▲6.25 벨기에 참전용사를 기리는 평화사진전 ▲고등학교 과학동아리 학생들이 참가하는 Young Scientist Challenge 등 다채로운 행사로 구성된다.

벨기에 출신의 방송인 줄리안 퀸타르트와 리사 켈리의 진행으로 송도 글로벌캠퍼스 대강당에서 시작되는 22일 콘서트는 티켓파워 1위의 바이올리니스트 한수진과 피아니스트 김정원의 클래식 공연을 시작으로 클래시컬 크로스오버 앙상블 컨템포디보의 팝클래식, 인기랩퍼 BY, 빈센트블루와 함께 국내 대표적인 가창력 가수인 에일리 등의 노래가 이어진다. 특히 해양경찰청 관혁악단이 찬조출연하여 벨기에 국가를 연주하는 등 한-벨기에의 120년 우정을 다지는 무대가 펼쳐질 예정이다.

6.25당시 전투병 3,500명을 파견한 벨기에 참전용사를 기리는 평화사진전은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본관 지하 1층에 마련된 홀에서 20일(수)부터 29일(금)까지 열린다. 아울러 초콜릿, 와플, 겐트대학교 기념품, 벨기에에서 최초로 개발한 놀이기구인 페나키스토스코프(만화경)가 담긴 벨기에 스페셜 고메키트 증정행사도 SNS 인스타그램을 통해 선착순 500명을 선정해 배송해줄 예정이다.

6개국 130여명 참여 『한반도 해양글로벌 프로젝트』 국제 심포지엄도 열려

문화행사와는 별도로 글로벌 프로젝트를 다루는 국제 심포지엄도 개최된다. 오는 11월 26일 열리는 『한반도 글로벌 해양프로젝트』 국제 심포지엄에는 전세계 16개국에서 130여명의 석학들이 대거 참석해 “황해와 유럽의 와덴해 갯벌 속 미세저서식물을 활용한 탄소제로 및 바이오 이코노미 실현”이라는 주제로 해양 프로젝트에 대한 실질적 로드맵과 구체적 방법론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한태준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 총장은 “한-벨기에 수교 120주년이 갖는 의미는 어느 때보다 크다”며 “문화축제로 시작해 인류가 당면한 탄소제로와 바이오 이코노미를 구체적으로 논의하는 국제 심포지엄을 통해 양국의 선도적인 역할은 앞으로 더 커질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 총장은 또 “2019년 3월 벨기에 국왕내외의 국빈방문에 맟춰 열린 1회 ‘남북 글로벌 해양프로젝트’에 이어 열리는 이번 2회 국제 심포지엄은 우리나라 갯벌의 가치를 재발견하고 미세식물을 블루카본 신재생 에너지원으로 동시 개발 및 활용하는 방안을 제시하게 된다” 면서 황해섬 주민의 수익과 일자리 창출, 그리고 민간차원의 남북교류 활성화로 세계 평화와 지속가능한 지구발전을 약속한 유엔 SDG(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실현에 이바지할 수 있는 길을 연다는 의미에서 이번 국제 심포지엄의 의의가 있다”고 평가했다.

이어 “겐트대학교 글로벌캠퍼스가 한-벨기에 양국의 문화교류 등 각종 교류에 민간대사 역할을 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며 “국제 심포지엄 개최로 세계가 직면한 탄소제로와 바이오 경제 실현에 앞장서는 연구기반의 대학으로 캠퍼스를 키워나가겠다”고 덧붙였다.

 

배기분 기자  lovegibun@hanmail.net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배기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강화군, 숙원사업 해누리공원 준공
강화군, 숙원사업 해누리공원 준공
세계가 인정한 시흥갯골축제,
세계가 인정한 시흥갯골축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