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전국공항 14개 국내선 출발여객 발열검사 시행... 검역당국 지자체 감염병 예방 강화조치
  • 박세환
  • 승인 2020.03.25 16:59
  • 댓글 0

한국공항공사(사장 손창완)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강화조치로 전국 모든 공항의 국내선 및 국제선 출발여객을 대상으로 발열검사 시스템을 확대‧운영한다.

국내선 항공기는 철도 등 다른 국내 대중운송수단과 마찬가지로 검역당국의 출·도착 검역 대상이 아니지만, 코로나19 사태가 지속되고 지역 확산에 대한 우려가 커지면서 감염병 예방 강화조치를 위해 모든 국내선 항공기 출발시에도 발열검사를 확대하기로 한 것이다.

그동안 공사는 검역당국과 지자체의 협조로 국내선 도착장(제주, 울산, 청주, 광주, 여수, 양양, 포항, 사천, 원주)에서 발열검사를 시행한데 이어, 21일 김포공항부터 전국 모든 지방공항의 국내선 출발장에 발열감지 시스템을 설치하고 운영을 확대한다.

현재 공사가 운영하는 김해, 제주, 청주, 양양, 광주공항은 당국 또는 지자체와 장비지원 및 발열검사 후속조치에 대한 협의가 완료되어 발열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김포, 대구, 울산, 여수공항에 대하여도 발열자 발생시 항공기 탑승자제 및 검사를 권유하고 이를 항공사와 당국에 통보하여 만일의 검역 누락사항이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할 계획이다.

박세환  pww123@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세환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경기도 육성 벼 참드림 정부 보급종 선정... 종자주권 강화 기반마련
경기도 육성 벼 참드림 정부 보급종 선정... 종자주권 강화 기반마련
KARP대한은퇴자협회, 노년집단요양시설에... 선제적 방역 시스템 요구
KARP대한은퇴자협회, 노년집단요양시설에... 선제적 방역 시스템 요구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