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서울시, 미세먼지 불법배출 집중적 상시감시... 시민참여감시단 출범25개 자치구에서 미세먼지 불법배출 상시 감시 활동 전개... 지역별 맞춤형 상시 감시체계 구축
  • 박근원 기자
  • 승인 2020.01.14 17:09
  • 댓글 0

서울시의 미세먼지 불법배출을 상시감시할 50명의 ‘시민참여감시단’이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서울시는 13일 오후 2시 서울시청 서소문별관 후생동 대강당에서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의 본격적인 활동을 알리는 발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발대식에는 4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시민참여감시단 50명과 자치구 및 서울시 관계공무원 등 90명이 참석한다.

이번 발대식에서 시민참여감시단은 ‘미세먼지 걱정 없는 서울’을 만들기 위하여 미세먼지 감시활동에 최선을 다 할 것을 선서하고, 발대식에 이은 2부에서는 시민참여감시단으로서의 역할과 임무, 감시요령 등 직무관련 기초소양 교육을 받는다.

또한, 이날 발대식에는 수도권과 서울지역 배출오염원 관리에 대해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있는 수도권대기환경청 정복영 청장이 참석하여 시민참여감시단에게 격려의 말을 전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지난해 12월 13일,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 대기오염배출사업장 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자 수도권대기환경청과 합동으로 드론 등 첨단장비를 활용하여 서울과 접한 수도권 경계지역에 위치한 장지, 위례 지역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단속한 바 있다.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은 미세먼지 고농도가 빈번히 발생하는 5월까지 중점 운영되며, 서울시 25개 자치구로 배치되어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건설공사장 등 주변에 집중 투입돼 각종 불법행위에 대한 감시활동을 하게 된다.

또한 미세먼지 불법배출 행위 감시뿐만 아니라 미세먼지 저감대책의 홍보와 미세먼지 예․경보 발령 시 국민행동요령 전파 등 정책 알림이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특히, 시는 미세먼지 저감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미세먼지 시민참여감시단의 활동과 병행해 미세먼지 불법 배출 사업장에 대한 적극적인 지도․점검을 펼쳐 강력하고도 촘촘한 감시망을 구축할 계획이다.

이번 시민참여감시단의 활동기간이 종료되면 하반기에 시민참여감시단 50명을 새롭게 선발하여 11월부터 내년 5월까지 총 7개월 동안 시민참여감시단을 운영할 계획이다.

권민 서울시 대기기획관은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의 활동으로 미세먼지 배출원에 대해 보다 촘촘하고 철저한 관리가 이루어져 지역별 맞춤형 상시 감시체계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근원 기자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웹젠, R2M 사전예약 회원 100만 돌파... 게임 캐릭터명과 길드명 게임 출시
웹젠, R2M 사전예약 회원 100만 돌파... 게임 캐릭터명과 길드명 게임 출시
경기도 특사경, 집값담합 등 부동산 거래질서... 교란시킨 불법행위 80명 적발
경기도 특사경, 집값담합 등 부동산 거래질서... 교란시킨 불법행위 80명 적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