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인천, 일자리 여가기능이 공존 항만생활권... 시민을 위한 공간 제공대규모 시설 이전부지 등 항만 주변 지구단위계획 수립... 중구 항동 지구단위계획 수립 용역
  • 이경석
  • 승인 2020.01.14 17:04
  • 댓글 0

인천시(시장 박남춘)는 중구 항동 주변지역의 활성화 및 환경개선을 위해 항만배후지역, 대규모 시설 이전부지에 대한 계획적 개발방안을 제시하는 도시관리 대책 수립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중구 항동지역 주민들은 수도권 제2외곽순환고속도로 개통과 더불어 항만시설로 진출입하는 화물차량으로 인해 환경, 교통문제 등에 노출되어 왔다.

또한, 내항 재개발, 제1국제여객터미널 이전, 석탄부두・모래부두 이전 등 항만기능 재정립이 대두되고 있어, 지역발전을 위한 도시관리와 주민 생활환경 보호를 위한 종합적인 대책이 필요한 시점이다.

이에, 인천시는 2019년 8월 '중구 항동 지구단위계획 수립 용역'을 착수하여 2021년 1월 완료를 목표로 추진중에 있다. 지구단위계획은 토지이용 합리화 및 기능 증진, 경관・미관 개선으로 양호한 환경 확보 등 지역을 체계적・계획적으로 개발・관리하기 위한 도시관리계획이다.

중구 항동 지구단위계획을 통해 제1국제여객터미널 이전부지에 문화・관광・공공시설 등이 들어설 수 있도록 계획하고, 개항장~월미도~연안부두로 이어지는 월미관광특구와 연계한 지역발전 방안, 항만 진출입 대형화물차량의 주거지 통과 최소화로 열악한 도시환경 개선, 지역여건에 맞는 건축물 용도 지정 등도 관심을 가지고 검토할 예정이다.

공상기 도시균형계획과장은 “지난해 11월 연안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주민, 시・구의원 등이 참석한 주민설명회를 열어 지구단위계획 추진현황 설명과 주민 요구사항을 청취하였다.”며, “앞으로도 계획수립 과정에서 현장감 있는 다양한 의견을 듣기 위해 주민과 지속적으로 소통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경석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웹젠, R2M 사전예약 회원 100만 돌파... 게임 캐릭터명과 길드명 게임 출시
웹젠, R2M 사전예약 회원 100만 돌파... 게임 캐릭터명과 길드명 게임 출시
경기도 특사경, 집값담합 등 부동산 거래질서... 교란시킨 불법행위 80명 적발
경기도 특사경, 집값담합 등 부동산 거래질서... 교란시킨 불법행위 80명 적발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