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공연
인디스땅스, COSMOS 팀 우승하며 마무리... 파이널 경연 홍대 KT&G 상상마당 라이브홀446개 팀 모집을 시작으로 5개월 간... 오디션 프로그램 진행하여 성공적으로 종료
  • 이경석
  • 승인 2019.11.08 17:22
  • 댓글 0
실력파 뮤지션 발굴·육성 프로젝트 ‘2019 인디스땅스’가 최종 경연을 성황리에 마치며 마무리됐다

‘인디스땅스’는 경기도 음악산업 발전을 위해 경기콘텐츠진흥원에서 4년째 추진하고 있는 프로젝트로 작년 388개 팀에 이어, 올해는 446개 팀이 몰리며 국내 공공 주도 최대 규모의 인디뮤지션 지원사업으로 성장했다.

올해는 ‘보는 음악’ 트렌드를 적극 반영, 국내 서브컬처 대표 비디오 플랫폼사인 더아이콘티비와 함께 사업을 추진했다. 더아이콘티비는 예선/본선 심사, 경연 홍보 그리고 우승 팀 뮤직비디오 및 경연 전 과정 영상 제작으로 사업에 다채로움을 더했다.

이에 힘입어 부천 아트벙커 B39에서 시작된 예선 공연과 시흥 월곶 공판장에서의 본선, 한양대 에리카캠퍼스 가을 축제 공연에서 펼쳐진 결선 1차 공연과 지난 10월 25일 홍대 라이브클럽 데이의 KT&G 상상마당에서 마지막 결선 무대까지 힘찬 경연이 진행됐다.

특히 KT&G 상상마당 공연은 최종 우승 후보까지 오른 총 5개 팀 ▷림하라, ▷마빈, ▷두, ▷코스모스, ▷프롬올투휴먼의 경연과 특별 게스트로 초청된 ▷히피는 집시였다, ▷지바노프, ▷오르내림, ▷MBA크루의 공연이 약 2시간 30분간 펼쳐졌다. 

지난 6월 모집부터 예선, 본선, 결선 경연을 거쳐 ‘COSMOS’팀이 심사위원으로부터 최종 우승자로 선정되었고 1천만원의 상금을 거머쥐었다.

긍정적 에너지를 자랑하는 ‘COSMOS’팀은 신디사이져의 소리를 테크니컬하게 다듬은 독특한 사운드를 대중에게 들려주며 무대를 장악했다. 한편 경기콘텐츠진흥원은 인디스땅스 외에도 경기뮤직컨퍼런스를 통해 해외진출을 지원하고 있다.

내년에도 인디스땅스를 비롯한 도심형 음악페스티벌을 계획하고 있는 만큼 앞으로 경기콘텐츠진흥원이 펼치는 다양한 음악사업들을 기대해보는 것이 좋겠다.

이경석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경석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의역사(1900년대)11월22일
오늘의역사(1900년대)11월22일
11월 22일 금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11월 22일 금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