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인천공항 청년 스타트업 식음매장... 희망날다 1, 2호점 개점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1층 입국장에 개점... 1호점 CAFE 청혜윰 2호점 조은와플
  • 박근원 기자
  • 승인 2019.11.08 17:15
  • 댓글 0
인천공항공사, 임대료 면제 및 운영 컨설팅 제공 등 영업 지원 취약계층 대상 양질의 일자리 창출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선다

인천국제공항공사(사장 구본환)는 청년·취약계층의 창업 및 스타트업 육성을 위한 사회적 가치 실현 식음매장인 ‘희망날다’ 1, 2호점이 4일 인천공항 제1여객터미널 1층 입국장에 개점했다고 밝혔다. 사회적 가치 실현 식음매장 ‘희망날다’는 인천공항 내 청년·취약계층을 위한 영업매장이다. 

공항공사는 ‘희망날다’ 사업의 활성화를 통해 양질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스타트업 기업에게 실질적인 성장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매장 임대료를 면제하고, 설비 및 인테리어를 지원하는 등 매장 개점에 필요한 전반적인 사항을 지원했다.

이번 개점에 앞서 공항공사는 제1여객터미널 식음사업자인 롯데GRS(대표이사 남익우)와 함께 8월 운영사업자 공개모집을 진행하였으며 사업계획서 평가, 품평회, 심층면접 등 공정한 심사를 거쳐 최종 운영사업자를 선정했다.

‘희망날다’ 1호점으로 개점한 ‘CAFE 청혜윰’은 20대 청년들이 창업한 매장으로 낙과를 활용한 수제청 음료를 판매하여 과수 농가와 상생을 추구할 뿐만 아니라 매월 수익의 10%를 미혼모 시설에 기부할 예정이다.

2호점인 ‘조은와플’역시 청년스타트업으로 설립 이후 소아암 환자, 아동보호소 등에 꾸준히 기부해왔으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기부를 확대할 예정이다.

‘CAFE 청혜윰’의 대표 김민정(25) 씨는 “인천공항의 ‘희망날다’ 지원 사업으로 평소 생각만 해오던 창업의 꿈을 이룰 수 있게 됐다”며 “품질과 개성을 갖춘 메뉴로 여행객에게 만족을 드리고 나아가 청년 스타트업의 성공 모델이 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천국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청년,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과 성장에 힘을 보태게 되어 뿌듯하다”며, “앞으로도 인천공항공사는 청년·취약계층에게 꿈과 희망을 줄 수 있는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박근원 기자  kjy2017@mediadaily.kr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근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오늘의역사(1900년대)11월22일
오늘의역사(1900년대)11월22일
11월 22일 금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11월 22일 금요일 국회 세미나 일정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