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종합
서울시장, 제100회 전국체전 해외동포선수... 독립유공자 후손 환영만찬18개국 해외동포선수단 1천여 명 초청 독립유공자... 후손 14명 참석 선언문 전달 받아
  • 김정대 기자
  • 승인 2019.10.09 17:56
  • 댓글 0
윤만영 협회장에게 감사패를 받고 포즈를 취한 박원순 서울시장

서울시가 지난 8일 오후 6시 더케이호텔 서울 컨벤션센터에서 제100회 전국체전을 위해 고국 품으로 돌아온 해외동포선수단과 독립유공자 후손을 맞이하는 환영 만찬을 열었다.

이 자리엔 전국체전 참가를 위해 서울에 온 미국·일본·필리핀·호주 등 18개국 해외동포선수단 1천여 명과 시가 특별 초청한 쿠바·멕시코 등 세계 각지의 독립유공자 후손 14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100살이 된 전국체전에 걸맞게 해외동포선수단은 최근 3년 중 최대 규모인 1천700여 명이 한국을 방문했다. 이중 1천여 명이 환영만찬에 참석했다.

또 시는 1920년 일제강점기에도 불구하고 전 조선 야구대회를 효시로 100년 동안 이어온 전국체전을 기념하고자 쿠바‧멕시코‧중국 지역에서 우리나라 독립을 위해 헌신한 독립유공자 후손들도 특별 초청했다. 

박원순 시장은 환영의 메시지를 전하고 만찬 내내 함께 한다. 또 선수단 대표로부터 각자가 세계 속의 대한민국임을 선언하는 내용의 ‘나는 대한민국입니다’ 선언문을 전달받는다. 전국체전 홍보에 앞장선 총 19인의 ‘제100회 전국체전 명예홍보대사’에게 공로상도 수여했다. 

서울시는 지난 5월 제100회 전국체전 명예홍보대사 총 19명을 위촉한 바 있다. 이들은 ▴15개국 한인체육회장 15명 ▴해외동포선수단 단장 2명 ▴세계한인체육회 총연합회 사무국 2명으로 구성됐다.

환영 만찬 주요 프로그램은 전국체전 100년의 과거와 현재를 되짚어 보고 앞으로 나아갈 미래 비전을 그려보는 시간으로 구성됐다.100년의 역사 100년의 미래 대북 미디어 퍼포먼스 ▴태권도 뮤지컬 ▴2032 서울평양올림픽 유치 퍼포먼스 등 다양한 공연이 이어졌다. 

대북 퍼포먼스는 화려한 미디어 영상과 LED 조명이 결합된 퍼포먼스로, 만찬 오프닝 때 펼쳐졌다.  태권도 뮤지컬 : 미르메 태권도 시범단이 우리나라 독립의 역사를 다루는 공연을 선보였다. 3·1운동 100주년을 기념해 항일운동 내용으로 구성했다.

공연의 대미는 이번 전국 체전 슬로건 ‘당신이 대한민국입니다’에 맞게 선수단들이 직접 선보이는 공연으로 꾸며진다. 재 괌 선수단은 ‘괌 전통 민속무용’ 공연을, 재 인도네시아 선수단은 ‘라인댄스’를 준비했다. 이어 2019 전국체전 스포츠 댄스 금메달리스트의 축하공연도 펼쳐졌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제100회 전국체전을 위해 고국과 서울을 잊지 않고 찾아주신 해외동포선수단과 독립유공자 후손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환영의 인사를 전하고 “이번 평화와 화합, 감동체전의 열기를 2032 서울평양 올림픽 유치까지 이어가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정대 기자  jigadabi@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어르신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행사 동참'
도로교통공단 서울지부, 어르신 교통사고 감소를 위한 행사 동참'
역사인물·문화유산 체험한 특별한 문화공연... 서오릉 가을애 성황리 종료
역사인물·문화유산 체험한 특별한 문화공연... 서오릉 가을애 성황리 종료
여백
Back to Top